[오버워치 에이펙스] 루나틱 하이, 마이티 AOD에 3대1 역전…2연승

2017-05-19 22:37

◆오버워치 에이펙스 시즌3 16강 A조 4경기
▶루나틱 하이 3대1 마이티 AOD
1세트 루나틱 하이 < 리장타워 > 승 마이티
2세트 루나틱 하이 승 < 헐리우드 > 마이티
3세트 루나틱 하이 승 < 아누비스신전 > 마이티
4세트 루나틱 하이 승 < 66번국도 > 마이티

루나틱 하이가 마이티 AOD를 잡고 2연승을 달렸다.

루나틱 하이는 19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오버워치 에이펙스 시즌3 16강 A조 4경기에서 마이티 AOD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3대1 역전승을 거뒀다. 팀에 새롭게 합류한 '기도' 문기도는 데뷔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1세트 '리장타워:관제센터'에서 두 팀은 돌진 조합으로 맞붙었고, 첫 번째 교전서 마이티가 우위에 서며 거점을 선점했다. 루나틱 하이는 '에스카' 김인재의 솔저:76 화력을 앞세워 거점을 빼앗았지만 추가시간 교전서 밀리는 모습을 보이며 마이티에 거점을 내주고 말았다. 마이티는 루나틱 하이와 난타전을 벌인 끝에 간발의 차로 승리를 거두면서 기선을 제압했다.

마이티는 '리장타워:야시장'에서도 거점을 먼저 가져갔다. '페이트' 구판승의 윈스턴과 '카리브' 박영서의 젠야타가 활약하며 점유율을 90%까지 만들었고, 이후 루나틱 하이가 거점을 빼앗았지만 마이티가 거점 탈환에 성공하면서 100%를 달성, 선취점을 따냈다.

2세트 '헐리우드'에서 선공한 마이티는 돌진 조합으로 루나틱 하이의 수비를 뚫어내면서 화물을 탈취했고, 이후 류제홍의 젠야타를 집중 공략하면서 빠른 속도로 화물을 옮겼다. 경유지 돌파를 허용하면서 급격하게 흔들리던 루나틱 하이는 최종 목적지를 앞두고 김인재의 솔저:76이 킬을 쓸어 담으면서 버티기에 성공, 마이티의 3점 득점을 가까스로 막아냈다.

공격으로 전환한 루나틱 하이는 솔저:76에 돌진 조합을 더해 한 번의 공격만으로 화물 탈취에 성공했다. 루나틱 하이 역시 화물을 빠르게 이동시켜 경유지를 돌파했지만 최종 목적지를 앞둔 언덕에서 마이티의 뒷심에 밀리며 화물을 더 이상 전진시키지 못했다.

위기에 몰린 루나틱 하이는 추가시간에 '후아유' 이승준의 겐지가 용검을 뽑아들었고, 마이티 구판승의 라인하르트가 이를 저지하기 위해 대지분쇄를 사용했지만 루나틱 하이 영웅들을 아무도 제압하지 못했다. 결국 궁극기 연계에서 이득을 본 루나틱 하이가 추가시간 교전을 완승으로 이끌며 세트 스코어 1대1을 만들었다.


3세트 '아누비스신전'에서 선공한 마이티는 위도우메이커를 기용해 공격에 나섰지만 효과를 보지 못하자 돌진 조합으로 교체했다. 마이티는 루나틱 하이 탱커 '미로' 공진혁의 윈스턴 호수비에 고전했지만 추가시간에 겨우 A거점을 장악하면서 득점에 성공했다.

A거점을 내준 루나틱 하이의 류제홍은 영웅을 아나에서 솜브라로 교체했고, 마이티가 B거점 진입을 시도할 때마다 EMP로 공격을 방해하면서 추가 득점을 막아세웠다.

공격으로 전환한 루나틱 하이는 돌진 조합에 위도우메이커를 더해 여유롭게 A거점을 장악했고, B거점 공격을 앞두고는 위도우메이커를 리퍼로 교체했다. 마이티는 돌진 조합으로 수비에 임했지만 근접전에서 강한 리퍼의 화력을 감당하지 못하면서 거점을 내줘 루나틱 하이에게 세트 스코어 1대2 역전을 허용했다.

분위기를 확실하게 반전시킨 루나틱 하이는 4세트 '66번국도'에서 선공해 빠르게 화물을 옮겼다. 두 번째 경유지를 앞두고 마이티의 거센 저항에 부딪혔지만 추가시간에 문기도의 트레이서가 상대 루시우를 끊어내면서 2점 득점에 성공했다. 루나틱 하이는 다시 한 번 추가시간에 뒷심을 발휘하며 화물을 전진시켰지만 마이티의 합류를 저지하지 못하면서 최종 목적지 도달에는 실패했다.

마이티는 2-2-2 조합으로 공격에 나섰지만 첫 번째 경유지 돌파 이후 교전에서 번번이 패하는 모습을 보였고, 추가시간 교전서도 킬을 내지 못하면서 득점에 실패해 패배했다.

마포=이시우 기자(siwoo@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