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서든어택] 제닉스 스톰, 쿠거 2대0으로 꺾고 8강 선착

2017-07-14 21:30

◆2017 서든어택 챔피언스 리그 일반부 16강 1경기
▶제닉스 스톰 2대0 쿠거 게이밍
1세트 제닉스 스톰 승 6 < 프로방스 > 3 쿠거
2세트 제닉스 스톰 승 6 < 드래곤로드 > 4 쿠거

제닉스 스톰이 챔피언스 리그 개막전서 승리하며 전 시즌 챔피언의 자존심을 지켰다.

제닉스 스톰은 14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2017 서든어택 챔피언스 리그 1주차 일반부 16강 1경기에서 쿠거 게이밍을 상대로 세트 스코어 2대0 완승을 거뒀다

1세트 '프로방스'에서 선공한 쿠거는 제닉스의 단단한 조직력을 무너뜨리지 못하면서 자신들이 준비한 공격을 실행에 옮기지 못했다. 스코어는 순식간에 3대0까지 벌어졌고, 쿠거는 설상가상으로 사후 브리핑으로 패널티까지 얻어 4대0이 됐다. 쿠거는 마지막 라운드가 돼서야 겨우 공격 포인트를 올리면서 1대4 스코어로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 1라운드에서는 제닉스 임준영과 이성근이 5킬을 합작하면서 일찌감치 매치 포인트를 따냈다. 제닉스는 2라운드와 3라운드에 연달아 B지역 C4 설치에 성공했지만 이를 끝까지 지키지 못하면서 쿠거에 2점을 내줬다. 그러나 쿠거가 사후 브리핑으로 한 번 더 패널티를 받으면서 1세트는 제닉스가 6대3 승리를 거뒀다.

2세트 '드래곤로드'에서는 수비로 시작한 쿠거가 박병권의 4킬 활약 덕분에 선취점을 올렸다. 2라운드에 패배한 쿠거는 3라운드 B지역 C4 설치를 허용했지만 권찬이 이원준과의 1대1 상황에서 킬을 낸 뒤 아슬아슬하게 C4 해제에 성공해 라운드 포인트를 추가했다. 제닉스는 사후 브리핑으로 1점을 추가로 내줬지만 5라운드에 B지역 창문과 계단 쪽을 동시에 진입하면서 쿠거 선수들을 제압, 공격 포인트를 추가했다.

후반전 1라운드에서는 제닉스 이원준과 임준영이 A지역을 완벽 방어하면서 점수를 추가했고, 2라운드에는 이원준이 쿠거 김연석과의 1대1상황서 승리한 뒤 C4를 해제해 역전에 성공했다.

제닉스는 방심한 듯 3라운드에 권찬에게 1대3 세이브를 허용하면서 공격 포인트를 내줬지만 4라운드 호전적 수비를 선보이며 곧바로 한 점을 추가해 매치 포인트를 따냈다.

제닉스는 마지막 라운드에 B지역을 지키던 임준영이 창밖으로 튀어나가 순식간에 3킬을 기록하면서 팀에 승점을 안겼고, 제닉스는 6대4로 승리하며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서초=이시우 기자(siwoo@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