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국내 최초 한국가상현실협동조합, 가상현실 통합브랜드 출시를 통한 국내외 시장 공략

2018-02-13 17:40
본 기사는 최근 대세로 떠오른 신규, 인기 스마트폰 게임과 관련 방송 콘텐츠 등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소개 자료는 각 모바일게임 개발사를 비롯해 퍼블리셔와 게임 공략 커뮤니티 헝그리앱 등에 기초하고 있습니다. <편집자주>

한국가상현실협동조합(이하 VR협동조합)이 23일에서 25일까지 개최하는 호남권 게임전시회 'G²FESTA(지투 페스타)'에서 '가족형 VR테마파크' 통합 브랜드를 새롭게 선보인다.

VR협동조합은 광주기반의 가상현실 콘텐츠 관련 업체들이 주도하여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도움으로 지난해 7월 출범하였다. 국내 최초의 가상현실 콘텐츠 제작기업 간 협동조합으로 현재 국내 15개 회원사와 30여 작품을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회원사를 국내외 40개사 이상으로 늘리려 하고 있다.

이번 '가족형 VR테마파크' 통합 브랜드 발표에는 수도권과 광주지역에 '가족형 VR테마파크' 구축 계획과 아시아권과(중국, 일본, 대만, 인도네시아, 홍콩, 말레이시아), 북미지역 유통배급 등 해외 진출 계획을 함께 발표할 예정이다.

VR협동조합은 이번 G²FESTA(지투 페스타)를 통해 신규 브랜드 및 사업 계획 발표함으로써 브랜드 발표 효과를 극대화하여 사업 확장 및 추진에 탄력을 더하여, 지역의 브랜드가 국내 가상현실 트랜드를 이끌어 가는 모습을 보여준다는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VR조합사 문준석 이사장은 "VR조합사 통합브랜드 론칭으로 안정적인 수요처 확보를 통한 공급계약 체결을 이루는 선순환 구조의 가상현실(VR)산업 생태계 모델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신정원 기자 (sjw1765@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