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L] 도재욱, 7킬 프로브 앞세워 박성균에 기선 제압

2018-08-10 20:32
center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1 16강 D조 패자전
▶도재욱 1-0 박성균
1세트 도재욱(프, 11시) 승 < 폴라리스랩소디 > 박성균(프, 5시)

도재욱이 프로브 1기를 동반한 질럿 러시를 통해 박성균을 흔들었고 프로브가 SCV 와 머린 등을 7기나 잡아낸 덕에 낙승을 거뒀다.

도재욱은 10일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에 위치한 현대백화점 유플렉스 신촌점 12층 문화관에서 열린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이하 KSL) 2018 시즌1 16강 D조 패자전 박성균과의 1세트에서 프로브가 7킬을 기록하는 놀라운 장면을 만들어내면서 손쉽게 승리했다.

도재욱은 프로브브를 일찌감치 내보내면서 박성균의 개스 기지에 어시밀레이터를 짓고 자원 채취를 하지 못하게 견제했다. 프로브로 SCV를 계속 두드리면서 1킬을 기록하면서 초반 분위기를 끌어 올렸다.

박성균이 SCV를 도재욱의 앞마당으로 보내 엔지니어링 베이를 건설하면서 확장 기지 건설을 방해하자 질럿을 2기까지 뽑아 러시를 시도했다. 프로브 1기와 질럿 2기로 박성균의 앞마당에서 농성을 시작한 도재욱은 머린 4기를 잡아냈고 커맨드 센터를 건설하던 SCV를 연달아 잡아줬다. 질럿을 계속 전장에 투입하면서 압박한 도재욱은 프로브가 무려 7킬을 기록했고 드라군까지 보내면서 손쉽게 항복을 받아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