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C9 'Sneaky' 자카리 스쿠데리 "EDG는 피하고 싶다"

2018-10-03 22:42
center
"플레이-인 스테이지 2라운드에 올라가서 좋기는 한데 경기력이 그리 깔끔하지는 않았다. 그래서 에드워드 게이밍만은 피하고 싶다."

클라우드 나인(이하 C9)의 원거리 딜러 'Sneaky' 자카리 스쿠데리가 플레이-인 스테이지 1라운드에서 보여준 경기력에 만족하지 못한다라고 밝혔다.

자카리 스쿠데리가 속한 C9은 3일 서울 종로구 그랑 서울에 위치한 LoL 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2018 플레이-인 스테이지 1라운드 3일차 C조에서 4전 전승을 달렸지만 카붐 e스포츠, 데토네이션 포커스미를 상대로 어려운 승부를 펼쳤다.

데토네이션 포커스미와의 경기를 승리한 뒤 가진 인터뷰에서 스쿠데리는 "승리하기는 했지만 우리가 원하는 경기력을 보여주지는 못한 것 같아서 만족스럽지는 않다"라고 밝혔다.

새로이 공개된 LoL 파크에서 뛴 소감을 묻자 스쿠데리는 "관객들과 가까이 호흡할 수 있어서 좋은 것 같다"라면서 "북미와 유럽은 팬들이 앞에서 우리를 쳐다보는데 이 곳은 둥글게 앉아서 본다는 점이 새로웠다"라고 말했다.

플레이-인 스테이지 2라운드에서 만나고 싶은 팀이 있냐는 질문에는 "에드워드 게이밍만을 제외하고는 모든 팀을 만나도 될 것 같다"라면서 "에드워드 게이밍의 경기를 어제 봤는데 정말 잘하더라"라고 덧붙였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