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KPL] 킹존 'JY' 이준 "제일 강한팀과 맞붙고 싶다"

2018-11-29 18:29
center
'JY' 이준이 킹존 드래곤X의 무실세트 우승을 견인하며 첫 MVP를 수상했다.

킹존 드래곤X는 29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 위치한 e스타디움에서 열린 코리아 왕자영요 프로리그 2018 6주 4회차 MVP와의 대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정규시즌 무실세트 우승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준은 "무실세트 전승 우승을 달성할 수 있어 기쁘다"며 "포스트시즌에서도 가능하다면 무패로 우승하고 싶다"고 말했다.

다음은 이준과의 일문일답.

Q 정규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한 소감은.

A 마지막까지 완벽하게 승리해 무실세트 전승 우승을 달성할 수 있어 기쁜 하루인 것 같다.

Q 오늘 처음으로 MVP를 받았는데.

A 팀원들이 다같이 한마음 한뜻으로 MVP를 만들어준 것이라 생각한다. 팀원들에게 고맙다.

Q 1세트 마지막에 'YK' 장형준이 아쉽게 사망했다.

A 나와 소통하는데 약간 문제가 있었고 결국 내가 서포터를 죽게한 것 같다.

Q 결승전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어느 팀과 맞붙고 싶은지.

A 결승전에서 치열하고 멋진 경기를 펼치기 위해 제일 잘하고 제일 강한팀이 올라왔으면 좋겠다.

Q 한국 팀들이 점차 강해지고 있는데.

A 한국 팀이 다같이 잘해지는건 환영한다. 다음 시즌에라도 많은 팀들이 우리와 비등한 경기력을 보여준다면 리그도 활성화되고 우리팀도 발전하는 계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Q 포스트시즌 목표는.

A 우승이 제일 큰 목표이다. 가능하다면 무패로 우승하고 싶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는지.

A 지금까지 킹존경기 봐주신분들께 감사하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마포=구남인 기자 ni041372@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