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결승 미디어데이] 그리핀 '소드' 최성원 "'칸'에게 당한 솔로킬 갚겠다"

2019-04-09 14:22
center
"김동하에게 당한 솔로킬, 결승서 되갚아주겠다."

그리핀의 톱 라이너 '소드' 최성원이 정규 시즌에 SK텔레콤 T1 '칸' 김동하에게 당한 솔로킬을 되갚아주겠다는 단호한 의지를 표명했다.

최성원은 9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3층에 위치한 롤파크의 LCK 아레나에서 열린 스무살 우리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19 스프링 결승전 미디어데이에서 "정규 시즌에서 김동하에게 솔로킬을 허용한 적이 있는데 그 기억을 되갚아주겠다"라고 말했다.

최성원은 "1라운드에서 우리 팀이 전승을 이어가면서 경기력이 매우 좋았는데 결승전에서 그 때의 경기력을 재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면서 "우리 팀의 첫 LCK 우승을 만들어내기 위해 모두가 하나되어 준비하고 있으기 기대해 달라"라고 말했다.

가장 위협이 될 만한 선수를 꼽아 달라는 질문에 최성원은 "톱 라이너들의 위협은 톱 라이너라고 생각한다"라며 "김동하에게 스프링 정규 시즌에 솔로킬을 당한 적이 있는데 이번 결승을 통해 갚아주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지난 해 서머 결승에서 우승할 경우 살을 빼겠다는 공약을 내걸었던 최성원은 "그 때 10킬로그램을 빼겠다고 했는데 허무맹랑한 공약이었던 것 같다"라면서 "이번에는 5킬로그램 정도 빼겠다"라고 공약을 수정했다.

종로=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