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릎'배재민, 락스 드래곤즈 동료 강성호 꺾고 TWT CEO 우승

2019-07-02 11:52
center
TWT CEO 대회에서 우승한 '무릎' 배재민(사진=배재민 페이스북 발췌).
2019 TWT CEO(Tekken World Tour CEO 2019 Fighting Game Championships) 대회에서 락스 게이밍 소속 철권 프로팀인 락스 드래곤즈의 '무릎' 배재민과 '샤넬' 강성호가 우승과 준우승을 거머쥐며 대회를 휩쓸었다.

6월 29일부터 7월 1일까지 미국 플로리다에서 진행된 철권 월드 투어 CEO 2019 마스터 토너먼트(이하 TWT CEO)에는 총 391명의 전세계 철권 선수들들이 참가했다. '무릎' 배재민은 예선에서 전승을 거두며 32강에 합류했으며 32강 '스피드킥', 16강 '더블', 8강 '꼬꼬마', 4강 'JDCR'을 연달아 격파하며 결승전에 가장 먼저 올라갔다.

'샤넬' 강성호는 32강에서 태국의 '북'에게 일격을 당하며 패자조로 떨어졌지만, '냅스', '세인트', '옵스큐어', '랑추' 등 국내외 강자들을 상대로 연승을 거두며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에서 만난 '무릎' 배재민과 '샤넬' 강성호는 1세트와 2세트에서 스티브를 꺼내든 '무릎' 배재민이 연승을 거두며 퍼펙트 게임을 노렸으나 심기일전한 '샤넬' 강성호가 알리사로 재무장하여 3세트에서 극적으로 한 세트를 따냈다. 하지만 배재민은 4세트를 가져오면서 2019년 TWT CEO의 마지막 승자가 됐다.

이번 TWT CEO 2019 우승으로 '무릎' 배재민은 TWT 랭킹 포인트 300점을 추가하며 총 770점을 달성, 글로벌 랭킹1위를 탈환했고 '샤넬' 강성호는 준우승으로 TWT 포인트를 220점을 추가, 총 335점을 기록하여 글로벌 랭킹 12위에 이름을 올렸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