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SKT, 샌드박스 격파하고 자력으로 PS 진출

2019-08-18 00:45
center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9 서머 10주차
▶SK텔레콤 T1 2대1 샌드박스 게이밍
1세트 SK텔레콤 < 소환사의협곡 > 샌드박스
2세트 SK텔레콤 승 < 소환사의협곡 > 샌드박스
3세트 SK텔레콤 승 < 소환사의협곡 > 샌드박스

SK텔레콤 T1이 샌드박스 게이밍을 상대로 패승승으로 승리하면서 자력으로 포스트 시즌에 진출했다.

SK텔레콤은 17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19 서머 10주차 샌드박스 게이밍과의 3세트에서 초반부터 킬 격차를 벌리면서 낙승을 거뒀다. 11승 고지에 올라선 SK텔레콤은 4위를 확정지으면서 와일드 카드전부터 포스트 시즌을 치른다.

SK텔레콤은 3분에 '칸' 김동하의 블라디미르를 노리고 들어온 샌드박스의 협동 공격을 김동하가 슬기롭게 받아치면서 제이스와 러브킬을 만들어냈다. 6분에 SK텔레콤의 정글 지역으로 파고 들었던 '서밋' 박우태의 제이스를 상대로 포위 공격을 성공시킨 SK텔레콤은 '클리드' 김태민의 리 신이 상단으로 합류해 박우태의 제이스를 잡아내며 3대1로 앞서 나갔다.

승부는 15분에 갈렸다. 샌드박스가 협곡의 전령을 두드리자 블라디미르와 리 신이 합류하면서 방해한 SK텔레콤은 샌드박스 선수들이 김태민의 리 신을 집중 공격하자 이상호의 탐 켄치를 타고 넘어온 '테디' 박진성의 자야가 멀티킬을 만들어내면서 7대2로 킬 스코어를 벌렸다.

이후 SK텔레콤은 압도적인 화력을 갖추고 샌드박스를 밀어붙였고 20킬을 훌쩍 넘기면서 승리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