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뉴클리어' 신정현 "재미있는 경기가 담원의 강점"

2019-10-07 23:36
center
담원 게이밍의 원거리 딜러 '뉴클리어' 신정현이 무대 인터뷰를 하고 있다(오른쪽, 사진=생중계 화면 캡처).
"SK텔레콤 T1, 그리핀처럼 강한 팀과 함께 그룹 스테이지에 설 수 있는 기회를 잡아서 좋다."

담원 게이밍의 원거리 딜러 '뉴클리어' 신정현이 플레이-인 스테이지를 통과한 소감을 전했다.

담원 게이밍은 7일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LEC 스튜디오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2019 플레이-인 스테이지 2라운드 로우키 e스포츠와의 대결에서 1세트를 내줬지만 내리 세 세트를 가져가면서

신정현은 "올해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에 승격됐고 롤드컵에도 참가하는 등 모든 것이 새롭다"라면서도 "플레이-인 스테이지까지 통과하면서 SK텔레콤 T1, 그리핀과 함께 본선 무대에서 뛸 수 있는 기회를 우리 스스로 만들었다는 점에서 자랑스럽다"라고 말했다.

SK텔레콤, 그리핀과 다른 담원의 매력을 묻자 "비교하기 어려울 정도로 세 팀 모두 다른 매력을 갖고 있는데 우리 팀의 장점은 공격 위주의 재미있는 경기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로우키에게 1세트를 패했을 때의 분위기를 묻는 질문에 신정현은 "역전했던 경기를 다시 내주면서 엄청난 강도의 피드백이 진행됐다"라면서 "2세트부터 정신을 바짝 차렸고 집중력을 더욱 끌어 올리면서 우리 색깔을 보여주려고 노력했다"라고 답했다.

신정현은 "김정수 코치님이 '그룹 스테이지를 가야만 롤드컵을 뛰는 것'이라고 자주 말씀하셨는데 이제서야 진정한 롤드컵 무대에 섰다"라면서 "조 추첨식이 완료되고 정식으로 조에 들어가야만 그룹 스테이지에서 우리가 어느 정도 성과를 낼 수 있을지 알 것 같다"라면서 인터뷰를 마쳤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