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L] 이재호, 박재혁 셧아웃시키고 조 1위 8강행

2019-11-08 21:54
center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4 16강 D조
▶승자전 이재호 3대0 박재혁
1세트 이재호(테, 7시) 승 < 에디 > 박재혁(저, 11시)
2세트 이재호(테, 7시) 승 < 매치포인트 > 박재혁(저, 1시)
3세트 이재호(테, 5시) 승 < 오버워치 > 박재혁(저, 11시)

이재호가 박재혁의 뮤탈리스크 공격을 사이언스 베슬을 통해 저지하면서 조 1위를 차지했다.

이재호는 8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이하 KSL) 시즌4 16강 D조 승자전 박재혁과의 3세트에서 뮤탈리스크 공격에 의해 발키리가 잡히면서 위기에 빠졌지만 사이언스 베슬로 전환하면서 교전에서 대승을 거두고 8강에 올라갔다.

이재호는 SCV 정찰을 통해 박재혁이 앞마당에 해처리를 건설하는 것을 확인하자 벙커링을 시도했다. 박재혁이 저글링을 생산하도록 강제하면서 머린을 1기만 넣어 놓은 이재호는 벙커가 파괴되긴 했지만 앞마당에 커맨드 센터를 안착시켰다.

박재혁이 3개의 해처리를 돌리면서 뮤탈리스크를 대거 뽑자 이재호는 발키리를 2기까지 뽑으면서 치고 나갔다. 바이오닉 2부대가 발키리 2기를 동반해 중앙을 장악한 이재호는 스커지와 뮤탈리스크, 저글링을 동시에 전투에 동원한 박재혁의 수비에 병력을 모두 잃었다.

발키리가 통하지 않자 이재호는 사이언스 베슬로 전환했다. 이레디에이트를 쓸 수 있는 상태가 되자 밀고 올라간 이재호는 박재혁의 뮤탈리스크 부대에 두 번의 이레디에이트를 적중시켰고 박재혁이 컨트롤을 제대로 하지 못해 체력이 대거 빠지자 머린으로 정리하면서 3대0 완승을 이끌어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