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LCS 스프링 결승, 온라인 진행 결정

2020-03-26 11:50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십 시리즈(이하 LCS) 2020 스프링 결승전이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라이엇 게임즈는 2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LCS 진행 소식을 전했다. 라이엇은 "코로나19 확산을 늦추기 위해 자택에서 대기하라는 주 지침에 따라 LCS 스프링 결승전이 남은 정규 시즌 및 플레이오프 경기들과 마찬가지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LCS 결승전은 텍사스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의 여파로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LCS 스튜디오로 장소를 옮겼다. 그러나 북미 지역에 빠르게 바이러스가 확산되며 각 주마다 자택 대기 명령 및 권고를 내렸고 오프라인 진행 역시도 여의치 않아지며 온라인 결승전이 확정됐다.

라이엇은 "우리는 여전히 4월 18, 19일에 열리는 결승전이 팀과 선수, 팬들에게 기억에 남고 즐거운 이벤트가 될 수 있도록 계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LCS를 비롯한 주요 LoL 리그들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으로 정규 시즌 경기를 치르고 있다. 유럽의 LEC 역시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독일 베를린의 LEC 스튜디오로 결승 장소를 옮긴 바 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