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1, 삼성전자로부터 모니터 후원 받는다

2020-05-27 08:53
center
T1이 삼성전자로부터 게이밍 모니터를 후원받는다.

삼성전자는 27일 글로벌 e스포츠 전문 기업 T1과 파트너십을 맺고 게이밍 모니터 시장 공략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T1 e스포츠 선수들에게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G9과 G7을 독점으로 제공한다.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G9(49형)과 G7(32·27형)은 ▲G2G 기준 1ms 응답속도 ▲240Hz 고주사율▲눈 편안함 인증▲세계 최고 곡률 1000R QLED 커브드 패널 등이 적용된 제품으로, 6월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다.

T1은 올해 상반기에 개소하는 T1 서울 사옥의 e스포츠 선수 전용 훈련 공간을 삼성 플레이어 라운지라고 명명하고 이 곳에 G9과 G7을 설치해 선수들의 공식 게이밍 모니터로 활용할 예정이다.

T1 선수들은 향후 e스포츠 대회 참가시 삼성전자의 게이밍 전용 통합 제품명인 오디세이 로고가 부착된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임한다.

선수들의 팬미팅 행사와 T1홈페이지, 공식 소셜 미디어 등에서도 삼성 오디세이 모니터를 활용한 온·오프라인 마케팅을 진행한다.

T1은 SK텔레콤과 미국 미디어·엔터테인먼트 그룹 컴캐스트가 2019년에 합작 설립한 e스포츠 전문 기업으로, 리그 오브 레전드와 배틀그라운드 등 10개의 e스포츠 팀을 운영하고 있다.

T1 리그 오브 레전드 종목의 '페이커' 이상혁은 "팬들의 응원과 기대에 부응해 좋은 성적을 내고 더불어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를 전세계 e스포츠 팬들에게 널리 알리겠다"라고 말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