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슬 발로란트] 전프로 뭉친 MaD, 비행청소년 완파하며 결승 선착!

2020-06-13 17:01
center
◆웨슬 X 투네이션 발로란트 대회 4강 1경기
▶MaD 2대0 비행청소년
1세트 MaD 13 < 헤이븐 > 9 비행청소년
2세트 MaD 13 < 스플릿 > 11 비행청소년

타종목 프로게이머들이 뭉친 MaD가 결승전에 안착했다.

MaD는 1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웨슬 X 투네이션 발로란트 대회 4강 1경기에서 카운터 스트라이크 클랜을 중심으로 만들어진 비행청소년을 2대0으로 제압해 결승전에 진출했다.

center


헤이븐에서 1세트 선공으로 출발한 Mad는 피스톨 라운드부터 Moothie의 레이즈가 맹활약해 팀의 승리를 이끌기 시작했고 네 라운드를 연속으로 승리했다. 이후 한 차례씩 비행청소년의 측면을 찌르는 수비 타이밍에 한 번씩 라운드를 내줬지만 9대3으로 공격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수비 진영으로 전환되고 피스톨 라운드에서 A 지점을 수비하던 bAej의 사이퍼가 클래식으로 3명을 잡아내며 승리해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고 연속으로 세 라운드를 가져가며 매치 포인트에 도달했다. 하지만 비행청소년의 거센 저항에 연달아 패하며 12대9까지 교전이 이어졌다.

22라운드에서 비행청소년이 C 지점에 힘을 모으자 순식간에 스파이크가 설치되며 수비를 위해 진입해야하는 상황을 맞이했다. 하지만 C 연결부와 긴 길을 동시에 공략해 C 지점 스파이크 주변을 지키던 적들을 순식간에 제압하며 승리를 차지했다.

center


스플릿으로 전장이 바뀌며 시작된 2세트에는 비행청소년이 선공권을 잡았고 피스톨 라운드부터 라운드 승리를 거머쥐기 시작했다. 하지만 MaD는 사이퍼의 주요 스킬과 신경 절도 등을 활용해 적들의 움직임을 파악하며 탄탄 수비를 시작했고 다섯 라운드를 가져오며 공격에 나섰다.

MaD는 피스톨 라운드와 함께 두 번의 승리를 가져가며 7대7 동점을 만들었지만 비행청소년의 탄탄한 수비에 막혀 스파이크를 설치하지 못하며 역전에 실패했다. 또 한 번 벌어진 격차를 좁히며 9대9 상황까지 만들었지만 공격에 실패하며 9대11까지 벌어졌다.

비행청소년이 앞서는 상황에서 MaD는 세 라운드를 연속으로 가져가며 매치 포인트에 먼저 도달했다. Mad는 BuZz의 브림스톤이 연막탄으로 적들의 시야를 가려 손쉽게 B 지점에 입성했고 궤도 일격으로 적들의 접근을 막으며 손쉽게 승리를 차지했다.

구남인 기자 ni041372@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