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젠지, '비디디' 탈리야 앞세워 설해원에 낙승

2020-06-27 17:37
center
탈리야로 맹활약한 젠지 e스포츠의 미드 라이너 '비디디' 곽보성.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2주 4일차
▶설해원 프린스 0-1 젠지 e스포츠
1세트 설해원 < 소환사의협곡 > 승 젠지

젠지 e스포츠가 '비디디' 곽보성의 탈리야의 기동성을 앞세워 설해원 프린스와의 1세트를 30분이 되기 전에 마무리했다.

젠지 e스포츠는 27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2주 4일차 설해원 프린스와의 1세트에서 탈리야가 맵을 장악한 덕에 낙승을 거뒀다.

젠지는 9분에 하단으로 몰아친 설해원의 공격을 받아내는 과정에서 상단에서 내려온 '라스칼' 김광희의 오른이 '쿠마' 박현규의 렉사이를 끊어낸 뒤 잡히면서 1킬씩 교환했다.

하단 라인전에서 '룰러' 박재혁의 애쉬가 설해원의 원거리 딜러 '하이브리드' 이우진의 아펠리오스보다 30개 이상 미니언을더 잡아낸 젠지는 두 번째 드래곤을 가져간 11분에 4명이 2차 공격을 시도해 설해원의 하단 듀오를 끊어냈다.

14분에 박재혁의 애쉬가 이우진의 아펠리오스와 1대1 싸움을 벌였다가 잡힌 젠지는 16분에 하단으로 5명이 모이면서 재미를 봤다. '비디디' 곽보성의 탈리야가 바위술사의 벽으로 설해원의 하단 듀오를 가뒀고 김광희의 오른이 길을 막으면서 룰루와 아펠리오스, 모데카이저를 잡아낸 뒤 세 번째 드래곤을 가져갔다. 18분에 중단 외곽 포탑을 압박하는 과정에서 '클리드' 김태민의 트런들이 잡혔던 젠지는 곽보성의 탈리야가 설해원 선수들의 스킬을 회피하면서 렉사이와 모데카이저를 끊어냈다.

중앙 대치 상황에서 '익수' 전익수의 모데카이저를 끊어낸 젠지는 무리 없이 드래곤의 영혼을 챙겨갔다. 24분에 설해원이 모데카이저의 죽음의 세계를 박재혁의 애쉬에게 쓰면서 싸움을 열자 점멸이 남아 있던 박재혁이 뒤로 빠졌고 곽보성의 탈리야가 킬을 챙기면서 내셔 남작도 가져갔다.

바론 버프를 달고 있던 젠지는 상단을 홀로 밀던 김광희의 오른이 전익수의 모데카이저를 상대로 솔로킬을 만들어냈고 신드라까지 끊어내며 30분이 되기 전에 1세트를 끊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