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미스틱' 아펠리오스 폭발! 아프리카, 설해원 꺾고 5승쩨

2020-07-11 22:24
center
아프리카 프릭스의 원거리 딜러 '미스틱' 진성준.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4주 4일차
▶아프리카 프릭스 2대0 설해원 프린스
1세트 아프리카 프릭스 승 < 소환사의협곡 > 설해원 프린스
2세트 아프리카 프릭스 승 < 소환사의협곡 > 설해원 프린스

아프리카 프릭스가 설해원 프린스를 2대0으로 완파하고 5승(3패)째를 거뒀다.

아프리카 프릭스는 11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4주 4일차 설해원 프린스와의 2세트에서 진성준의 아펠리오스가 맹폭을 퍼부으면서 승리했다.

설해원은 4분에 하단으로 5명이 모이면서 아프리카의 하단 듀오 '미스틱' 진성준의 아펠리오스와 '벤' 진성준의 노틸러스를 잡아내며 2대0으로 앞서 나갔다.

아프리카가 8분에 하단으로 5명을 동원하면서 다이브를 시도하자 알고 있다는 듯 1차와 2차 포탑 사이로 빠져 나온 설해원은 스킬을 피하면서 2차 포탑 쪽으로 이동, 킬을 내주지 않았다. 10분에 상단으로 '플로리스' 성연준의 니달리가 올라간 설해원은 '기인' 김기인의 케넨을 끊으면서 3대0으로 킬 스코어를 벌렸다.

아프리카는 13분에 상단에서 김기인의 케넨이 전익수의 볼리베어에게 잡혔지만 푸른 파수꾼 지역에서 펼쳐진 4대4 싸움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점하면서 설해원 선수들 3명을 잡아냈다. 15분에 전령 지역에 자리를 잡는 과정에 설해원의 정글러 성연준의 니달리를 발견한 아프리카는 3명이 달라붙어 킬을 냈고 전령도 가져갔다.

22분에 중앙 교전에서 설해원이 칼리스타가 운명의 부름으로 레오나를 던지면서 싸움을 걸어오자 아프리카는 진성준의 아펠리오스가 화력을 폭발시키면서 받아쳤고 칼리스타까지 잡아내고 8대4로 킬 스코어를 벌렀다.

설해원이 르블랑과 볼리베어를 상단에 동원하며 송용준의 조이를 노리자 아펠리오스와 올라프가 합류한 아프리카는 조이를 잃었지만 설해원의 핵심 챔피언 둘을 잡아냈다.

30분에 설해원이 김기인의 케넨을 노리고 싸움을 열었고 이우진의 칼리스타가 창을 꽂는 바람에 케넨과 올라프, 조이를 잃었던 아프리카는 진성준의 아펠리오스가 포위 공격을 시도하는 설해원 선수들 중에 체력이 빠전 선수들을 연달아 잡아낸 덕에 돌파에 성공했다. 수적 우위를 점한 아프리카는 내셔 남작을 가져가면서 4,000 골드 차이로 앞서 나갔다.

바론 버프를 달고 상단으로 몰아친 아프리카는 억제기를 깼고 중단 억제기도 무너뜨렸다. 5명이 하단으로 내려간 아프리카는 타깃이 됐던 진성준의 아펠리오스가 스킬을 풀어내면서 뒤로 빠졌고 역습을 통해 에이스를 달성, 2대0 완승을 거뒀다.

종로=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