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1 PUBG팀, '아쿠아5' 유상호-'댕채' 김도현 영입

2021-01-04 11:34
center
T1 PUBG팀에 합류한 '아쿠아5' 유상호(사진=T1 SNS).


T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팀이 '아쿠아5' 유상호와 '댕채' 김도현을 영입하며 전력을 보강했다.

T1은 4일 공식 SNS를 통해 유상호와 김도현의 영입 소식을 밝혔다. T1은 "배그팀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갈 유상호 선수와 김도현 선수를 환영해 달라"고 전했다.

유상호는 본스 게이밍, MVP 루나를 거쳐 2019년 디토네이터에 합류했다. 유상호는 디토네이터에서 단단한 백업 플레이를 보여주며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팀의 펍지 코리아 리그(PKL) 페이즈1, 2 호성적을 견인한 유상호는 펍지 네이션스 컵(PNC) 2019 한국 대표팀으로 출전해 준우승을 달성하기도 했다. 이후 젠지로 이적해 주장을 맡은 유상호는 세 번의 PCS에서 모두 준수한 활약을 펼쳤다.

김도현은 PKL에서 화끈한 경기력을 뽐냈던 액토즈 스타즈 레드(현 VSG)에서 팀의 일익을 맡아 날카로운 원거리 사격 능력을 뽐냈다. 펍지 아시아 인비테이셔널 2019 우승을 이끈 김도현은 이후 아프리카 프릭스로 이적해 극적인 PCS3 진출을 견인하며 건재함을 보여줬다. 김도현은 VSG에서 호흡을 맞췄던 '스타로드' 이종호와 T1에서 다시 만나며

2020시즌 종료 후 '헬렌' 안강현을 비롯해 네 명의 선수들을 내보냈고 유상호와 김도현을 영입하며 이종호, '애더' 정지훈의 4인 스쿼드를 완성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