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PL] 프로팀에게 선전포고한 너트마이트 '아이언' 한승철

2022-10-02 20:04
center
너트마이트의 '아이언' 한승철이 프로팀에게 위협을 가하겠다고 선전포고를 했다.

너트마이트는 2일 경기도 광명 아이벡스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22 신한은행 쏠 카트라이더 러쉬 플러스리그' 시즌2 팀전 1경기에서 팀 시크릿을 상대로 세트스코어 2대0 완승을 거뒀다. 스피드전에서 3대0 완승을 거둔 뒤 아이템전에서도 3대0 완승을 기록하며 퍼펙트로 승리했다.

카트라이더에서 '카러플'로 리그를 옮긴 한승철은 '카러플' 데뷔 무대에서 다수의 1등을 기록하며 좋은 모습을 보였다. 특히 물음표가 붙었던 아이템전에서 세 번 중에 두 번 1등으로 결승선을 통과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이번 시즌 프로팀을 위협하겠습니다"라고 각오를 밝힌 뒤 소속팀의 풀리그 2위를 예상했다. 그리고 카트라이더에서 카러플로 옮긴 것에 대한 사연도 공개했다.

다음은 '아이언' 한승철과의 일문일답이다.

Q, 승리 소감은.
A, 오프라인 정규 리그에 나온지 오래돼서 긴장을 많이 했는데 승리해서 기분이 좋다.

Q, 데뷔전에서 팀이 퍼펙트 승리를 거뒀다.
A, 스피드 3대0은 예상했다. 아이템 에이스가 개인 사정으로 빠졌지만 기세로 승리한 것 같다.

Q, 이번 시즌 유일한 4명 출전 팀이다.
A, 처음에는 떠난다고 하니 아쉬웠다. 4명 피지컬이 좋아서 대체한 것 같다.

Q, 오늘 아이템전에서 두 번 1등을 기록하며 좋은 모습을 보인 비결은.
A, 한두점을 딸거라고 생각했다. 기세가 좋아서 상대가 눌려서 좋은 결과가 나온 것 같다.

Q, 카트라이더에서 카러플로 옮기게 된 이유는 무엇인가.
A, 은퇴하고 군입대를 기다리고 있던 중 조금 씩 했었는데 실력이 빠르게 향상되는 것을 느껴서 한번 해보자고 생각했다.

Q, 이번 시즌 예상 순위는.
A, 풀리그 2등을 예상한다. 1등은 락스가 할 것 같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A, 이번 시즌 프로팀을 위협하겠습니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