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치 팀매치] 김기용, 주성욱마저 꺾고 마무리! 김준혁 팀 승자전행

2017-04-21 21:07

◆트위치 VSL 스타크래프트2 팀매치 1경기
▶김준혁 팀 4대2 주성욱 팀
1세트 김준혁(저, 5시) < 아너그라운드 > 승 정지훈(테, 11시)
2세트 조지현(프, 11시) 승 < 벨시르잔재 > 정지훈(테, 5시)
3세트 조지현(프, 5시) 승 < 캑터스밸리 > 변현우(테, 1시)
4세트 조지현(프, 1시) < 프록시마정거장 > 승 김도우(프, 7시)
5세트 김기용(테, 11시) 승 < 어비셜리프 > 김도우(프, 5시)
6세트 김기용(테, 7시) 승 < 뉴커크재개발지구 > 주성욱(프, 5시)

김준혁 팀의 세 번째 주자인 김기용이 2킬을 따내면서 승자전 진출을 확정지었다.

김기용은 21일 서울 구로구 독산동 VSL 스튜디오에서 열린 트위치 VSL 스타크래프트2 팀매치 2017 시즌1 개막전 6세트에서 주성욱의 견제 시도를 모두 막아내면서 주도권을 잡았고 다양한 견제 수단을 활용해 무너뜨렸다. 조지현과 김기용이 2킬씩 따낸 김준혁 팀은 4대2로 주성욱 팀을 제압하고 승자전에 진출했다.

김기용은 땅거미지뢰를 맵의 끝자락에 매설하면서 주성욱의 예언자가 아무 것도 하지 못하도록 견제했다. 주성욱이 불사조를 지속적으로 모았지만 건설로봇을 한 기도 잃지 않은 김기용은 확장 기지를 늘리면서 서서히 전진했다.

의료선에 땅거미지뢰 2기를 태워 견제를 시도한 김기용은 시간을 추가로 벌었고 사도 10여 기를 버리면서 건설로봇을 제거하려는 주성욱의 시도를 막아냈다. 주성욱이 차원분광기를 김기용의 본진에 배치하고 사도를 계속 소환한 뒤 불사조와 함께 싸움을 걸자 김기용은 해방선과 해병, 불곰을 동원해 수비해냈다.

의료선에 땅거미지뢰 4기를 태워 2시 연결체에 드롭한 김기용은 탐사정 9기를 잡아냈고 2차 병력을 동원해 연결체를 깼다. 주성욱이 9시 지역을 사도로 견제하는 동안 정면 돌파를 시도한 김기용은 해방선과 해병, 불곰으로 거신과 추적자를 대거 잡아내며 승리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