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오프닝급 활약 펼친 '페지르' 앞세운 T1, 2연승

2020-06-26 19:32
center
T1의 미드 라이너 '페이커' 이상혁.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2주 3일차
▶T1 2대1 아프리카 프릭스
1세트 T1 < 소환사의협곡 > 승 아프리카 프릭스
2세트 T1 승 < 소환사의협곡 > 아프리카 프릭스
3세트 T1 승 < 소환사의협곡 > 아프리카 프릭스

T1이 서머 시즌 오프닝의 주인공인 '페이커' 이상혁의 아지르를 앞세워 아프리카 프릭스의 연승을 저지하고 2연승을 이어갔다.

T1은 26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2주 3일차 아프리카 프릭스와의 3세트에서 이상혁의 아지르가 전투마다 환상적인 황제의 진영을 사용한 덕에 승리했다.

T1은 4분에 하단에서 2대2 싸움을 걸었고 정글러 '엘림' 최엘림의 올라프까지 합류하면서 아프리카의 원거리 딜러 '미스틱' 진성준의 이즈리얼을 끊어냈다. 하지만 아프리카 또한 '스피릿' 이다윤의 트런들이 합류하는 바람에 올라프가 잡히고 말았다.

6분에 하단에 와드를 매설하던 '에포트' 이상호의 노틸러스가 아프리카 하단 듀오의 공격을 받으면서 잡힐 뻔했지만 '칸나' 김창동의 제이스와 '페이커' 이상혁의 아지르가 순간이동을 통해 합류하면서 3명을 잡아내냈다. 8분에는 중단으로 이상호의 노틸러스가 올라갔고 이상혁의 아지르가 황제의 진영으로 '플라이' 송용준의 빅토르를 넘기면서 킬을 추가했다.

상단에서 홀로 라인을 지키던 김창동의 제이스가 아프리카의 2인 협공에 의해 잡혔지만 12분에 이상혁의 아지르가 황제의 진영으로 송용준의 빅토르를 넘겨 잡아낸 T1은 14분에 중앙으로 노틸러스가 합류해 빅토르를 또 한 번 잡아냈다. 아프리카 김기인의 모데카이저가 순간이동으로 넘어왔고 이상혁의 아지르를 죽음의 세계로 묶으며 잡아내려 했지만 아지르가 버텨내는 바람에 아프리카는 모데카이저와 브라움까지 잃었다.

17분에 이상호의 노틸러스가 남동현의 브라움을 끌고 오면서 싸움을 연 T1은 브라움과 트런들을 순식간에 잡아냈고 추가 교전에서 아지르와 미스 포츈을 잃었지만 빅토르와 모데카이저까지 끊어냈고 세 번째 드래곤을 챙겨갔다.

내셔 남작을 가져간 T1은 하단을 돌파하려다가 이상혁의 아지르가 아프리카 선수들의 일점사에 의해 잡혔고 퇴각하던 과정에서 박진성의 이즈리얼도 내줬다. 28분에 내셔 남작을 사냥한 T1은 이상혁의 아지르가 진성준의 이즈리얼을 황제의 진영으로 넘기면서 잡아냈고 김기인의 모데카이저까지 잡아냈다. 네 번째 드래곤도 챙긴 T1은 중앙 억제기를 깬 뒤 네 명을 잡아내면서 2연승을 확정지었다.

종로=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