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디알엑스 '크로코' 김동범, 2023 스프링 첫 킬 주인공

2023-01-18 17:27
center
디알엑스 '크로코' 김동범.
디알엑스의 정글러 '크로코' 김동범이 2023 스프링 시즌 첫 킬의 주인공이 됐다.

김동범이 18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CK아레나에서 진행 중인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개막전에서 시즌 첫 킬을 기록했다. 김동범은 마오카이를 플레이하며 경기 초반 '캐니언' 김건부의 엘리스에게 밀려나며 손해를 봤다.

하지만 공격적으로 라인전을 풀어가던 '쇼메이커' 허수의 라이즈를 날카롭게 노렸고, 갱킹을 성공시키며 시즌 첫 킬을 기록했다.

현재, 디알엑스와 디플러스 기아의 개막 첫 경기는 진행 중이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