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드컵] SKT '에포트' 이상호 "RNG라는 큰 산 넘었다"

2019-10-19 22:10
center
SK텔레콤 T1의 서포터 '에포트' 이상호가 방송 인터뷰에 임하고 있다(왼쪽, 사진=생중계 화면 캡처).
"로얄 네버 기브업이 까다로운 상대였는데 이기면서 전승도 가능할 것 같다."

SK텔레콤 T1의 서포터 '에포트' 이상호가 로얄 네버 기브업을 꺾으면서 순항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전망을 밝혔다.

SK텔레콤 T1은 19일 독일 베를린 베르티 뮤직홀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2019 그룹 스테이지 2라운드 C조 로얄 네버 기브업(이하 RNG)와의 대결에서 승리하면서 어려운 산을 하나 넘었다.

이상호는 "지난 1라운드 경기에서도 우리가 어렵게 승리할 정도로 RNG가 넘기 힘든 큰 산이라고 생각했는데 승리해서 정말 기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초반에 불리하게 시작했던 구도에 대해 이상호는 "상단에 모데카이저가 등장하면서 다이브 플레이를 하기가 어려워서 하단을 노렸지만 그마저도 이즈리얼과 갈리오가 갖춰지면서 쉽지 않은 승부였다"라면서 "불리하다고 생각한 적도 있었지만 싸움을 잘하면 된다는 생각이었기에 성장하자는 이야기를 많이 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 전투를 환상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었던 이유를 묻자 "내가 물리면서 싸움이 열렸는데 동료들이 전투 구도를 잘 짜더라"라면서 "RNG 화력의 핵심인 이즈리얼을 이탈시키면서 잡아낸 것이 승리의 요인이었던 것 같다"라고 답했다.

이상호는 "앞으로 프나틱과 클러치 게이밍을 상대하는데 모두 이기면서 전승 8강 진출을 이뤄내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이기면서 전승으로 1위로 올라가고 싶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