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DRX, 이즈리얼 키우기 성공하며 아프리카전 선취점

2020-06-28 17:45
center
DRX의 원거리 딜러 '데프트' 김혁규.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2주 5일차
▶아프리카 프릭스 0-1 DRX
1세트 아프리카 < 소환사의협곡 > 승 DRX

DRX가 원거리 딜러' 데프트' 김혁규의 이즈리얼을 보좌할 수 있는 챔피언들을 구성해 아프리카 프릭스를 격파했다.

DRX는 28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2주 5일차 아프리카 프릭스와의 1세트에서 이즈리얼을 도와줄 수 있는 모르가나, 브라움, 카르마, 리 신을 조합해 기선을 제압했다.

아프리카는 10분에 협곡의 전령을 사냥한 뒤 상단으로 모였고 '기인' 김기인의 모데카이저가 '도란' 최현준의 카르마를 죽음의 세계로 데리고 갔고 '미스틱' 진성준의 아펠리오스가 잡아내면서 첫 킬을 올렸다. 12분에 상단으로 이동하던 '벤' 남동현의 노틸러스가 '표식' 홍창현의 리 신과 '케리아' 류민석의 브라움의 스킬에 맞은 뒤 '데프트' 김혁규의 이즈리얼에게 잡히면서 1대1 동점을 허용했다.

DRX는 16분에 상단에서 대박을 터뜨렸다. 아프리카가 수적 우위를 앞세워 밀고 들어오자 류민석의 브라움이 빙하균열을 진성준의 아펠리오스에게 맞힌 뒤 방패를 들고 수비해내는 동안 김혁규의 이즈리얼이 잡아냈다. 추격 과정에서 DRX는 아프리카의 노틸러스와 트런들까지 제거하면서 4대1로 킬 스코어를 벌렸다.

DRX는 21분에 중앙 대치 상황에서 킬을 올렸고 23분에 또 다시 싸움을 열면서 이다윤의 트런들과 진성준의 아펠리오스를 잡아냈다. 25분에 상단에서 정지훈의 모르가나가 쌍둥이 그림자로 송용준의 트위스티드 페이트를 느리게 만들었고 영혼의 족쇄로 묶으면서 솔로킬을 만들어내며 DRX가 승기를 잡았다.

28분에 내셔 남작을 가져간 DRX는 홍창현의 리 신이 아프리카 선수들 사이로 들어갔다가 잡히긴 했지만 김혁규의 이즈리얼이 계속 스킬을 적중시켰고 류민석의 브라움이 방패를 들고 밀고 들어가 뇌진탕을 터뜨리면서 에이스를 달성했다.

상단으로 몰아쳐 억제기를 깬 DRX는 하단 억제기도 깼고 쌍둥이 포탑 앞에서 싸움을 열어 모데카이저를 필두로 트위스티드 페이트와 아펠리오스, 노틸러스를 잡아내면서 1세트를 가져갔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