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DRX, '도란'의 오공 앞세워 다이나믹스의 변칙 제압! 1대0

2020-07-02 20:46
center
DRX의 톱 라이너 '도란' 최현준.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3주 2일차
▶DRX 1-0 다이나믹스
1세트 DRX 승 < 소환사의협곡 > 다이나믹스

DRX가 '도란' 최현준의 오공을 앞세워 다이나믹스의 변칙을 막아내고 선취점을 올렸다.

DRX는 2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3주 2일차 다이나믹스와의 1세트 경기에서 하이머딩거를 꺼내든 다이나믹스와 킬을 주고받는 팽팽한 경기를 펼친 끝에 드래곤 앞 교전에서 오공의 궁극기를 필두로 완승을 거두고 1대0으로 앞서나갔다.

DRX가 빠르게 선취점을 만들었다. 3분 상단에서 '도란' 최현준의 오공이 모데카이저를 솔로 킬 내며 첫 킬을 기록했다. 다이나믹스는 '비욘드' 김규석의 트런들이 합류해 오공을 잡으며 반격했지만 DRX도 곧바로 '표식' 홍창현의 니달리가 중단에 합류해 루시안을 잡아냈다. 9분 다이나믹스는 하단에서 '덕담' 서대길의 하이머딩거와 '구거' 김도엽의 세나가 DRX를 압박하며 '쿠잔' 이성혁의 루시안이 내려와 파이크를 마무리했지만 니달리 역시 빠르게 합류해 루시안을 잡아내며 응수했다.

DRX가 공세를 늦추지 않았다. 10분 상단에 네 명이 올라가 '케리아' 류민석의 파이크가 모데카이저를 마무리했고 협곡의 전령으로 포탑을 철거하며 골드 격차를 벌렸다. 드래곤을 챙기며 반격을 꾀하던 다이나믹스는 공격으로 응수했다. 12분 트런들이 상단으로 올라가 얼음 기둥과 함께 '리치' 이재원의 모데카이저가 오공을 잡았다. 그 사이 DRX가 니달리의 화력으로 하단에서 2킬을 올리자 다이나믹스는 역으로 DRX를 포위해 아펠리오스를 잡고 니달리를 제압하며 킬 스코어 6대6을 맞췄다.

다이나믹스가 교전 능력을 뽐냈다. 16분 루시안의 빛의 심판으로 아펠리오스를 단번에 잡아내며 교전에 나섰고 파이크의 깊은 바다의 처형에 2킬을 내줬지만 모데카이저와 트런들의 근접 교전 능력을 살려 4대3 교환을 만들어냈다. 21분 드래곤을 앞두고 중단에 모인 다이나믹스는 모데카이저를 내줬지만 루시안이 오공을 잡으며 교환을 만들었다. 하이머딩거의 화력으로 DRX를 압박한 다이나믹스는 세나의 마지막 포옹과 모데카이저의 죽음의 손아귀를 연계해 니달리를 잡고 드래곤 3스택을 쌓았다.

25분 내셔 남작 부근에서 DRX는 뼈 작살이 적중하며 세나를 잡고 내셔 남작을 노렸지만 다이나믹스는 하이머딩거의 포탑이 불을 뿜으며 오공을 잡고 사냥을 허용하지 않았다. DRX는 중단에서 '쵸비' 정지훈의 세트를 앞세워 다이나믹스를 몰아내며 드래곤을 차지했다. 팽팽한 경기에서 마지막에 웃은 것은 결국 DRX였다. 33분 드래곤 앞 교전에서 DRX는 오공의 회전격을 앞세워 다이나믹스를 공격했고 파이크의 깊은 바다의 처형이 적중하며 깔끔하게 에이스를 띄우고 34분 넥서스를 파괴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