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삼성전자 허영무 "기회되면 캐리어 쓰고파"

2012-07-31 09:06




2연속 스타리그 우승에 도전하는 삼성전자 허영무가 캐리어에 대해 애착을 보였다.

허영무는 30일 열린 서울시 용산구 아이파크몰 e스포츠 상설경기장에서 열린 결승전 미디어데이에서 "맵 컨셉트 때문에 사용하기 힘든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기회가 된다면 꼭 캐리어를 사용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김태형 해설 위원은 "캐리어에 대해 이야기를 했지만 쓰면 패할 것 같다. 무리해서 안썼으면 좋겠다"고 말해 주위를 웃겼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과 함께하는 e스포츠 세상(www.skteleco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