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PL] '0승 4패' 상대 전적 극복한 게임코치, 락스 꺾고 결승 진출

2022-11-27 19:04
center
게임코치.
◆2022 신한은행 헤이영 KRPL 시즌2 플레이오프
▶락스 게이밍 0대2 게임코치
1세트 락스 게이밍 2대4 게임코치
2세트 락스 게이밍 3대4 게임코치

게임코치가 락스 게이밍과의 상대 전적 0승 4패를 극복하면서 결승에 진출했다.

게임코치가 27일 경기도 광명시 아이벡스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22 신한은행 쏠 카트라이더 러쉬 플러스 리그 시즌2 플레이오프에서 락스 게이밍을 2대0으로 제압하고 결승에 올라섰다. 치열한 승부를 펼치며 스피드전을 가져간 게임 코치는 아이템전에서 마지막 7라운드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하며 결승행을 확정 지었다.

게임코치는 스피드전을 잡으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게임 코치는 차이나 골목길 대질주에서의 1라운드를 내주며 시작했다. 하지만 이어진 브로디 비밀의 연구소에서 진행된 2라운드에서는 '리밋' 최림과 '런민기' 민기가 1-2를 형성하면서 유리한 레이스를 이어갔다. 결국 마지막까지 순위를 지키며 라운드 스코어 1대1을 만들었다.

공동묘지 마왕의 초대에서의 3라운드에서도 최림과 민기가 맹활약했다. 이번에도 경기 중반 치고 나가며 1-2을 구성했고 안정적인 레이스를 펼치며 승리했다.

이어진 대저택 은밀한 지하실의 4라운드에서 게임 코치는 패했지만, 동화 마녀의 성에서의 5라운드에서 '록시' 박효준, '램공' 박상원, 민기가 상위권을 싹쓸이하는 활약을 펼치며 팀에 다시 한번 리드를 안겼다. 이후 6라운드 쥐라기 공룡 결투장에서 게임 코치는 1위를 내줬지만 나머지 상위권에 자리를 안정적으로 잡으며 1세트 스피드전을 챙겼다.

스피드전을 따낸 게임 코치는 접전 끝에 아이템전 마저 가져가며 결승에 진출했다. 황금문명 흔들리는 위협에서의 1라운드를 내준 게임코치는 광산 뽀글뽀글 용암굴에서 진행된 2라운드에서 락스 게이밍과 치열한 미사일 공방전을 펼쳤다. 결국 극적으로 결승선을 통과하면서 라운드 스코어 1대1을 만들었다. 3라운드 쥐라기 아슬아슬 화산 점프에서도 승리를 거둔 게임 코치는 아이템전에서 앞서나가기 시작했다.

신화 빛의 길에서 진행된 4라운드에서 패한 게임 코치는 동화 카드왕국의 미로에서 열린 5라운드마저 패하며 수세에 몰렸다. 이어진 팩토리 거대톱니의 위협에서의 6라운드에서 박상원이 상대의 공격을 막아내면서 순위를 지켰고 3대3을 만들었다. 결국 공동묘지 유령의 계곡에서 열린 7라운드에서 박효준이 선두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경기를 승리로 마무리했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