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CL] kt, 난타전 끝에 브리온 꺾고 개막 3연승...단독 선두

2023-01-23 19:56
center
kt 롤스터 CL팀(사진=한국e스포츠협회)
kt 롤스터가 브리온을 잡고 2023 LCK CL 스프링서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kt는 23일 오후 서울 중구 퇴계로 대한극장 내 WDG e스포츠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 LCK 챌린저스 리그(CL) 스프링 2주 차 경기서 브리온을 2대0으로 제압했다. 개막 3연승을 달린 kt는 시즌 3승(+5)를 기록하며 T1과 디플러스 기아를 제치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반면 브리온은 개막 3연패(-6)로 최하위로 내려갔다.

1세트 초반 '캐슬' 조현성의 나르가 브리온의 탑 다이브를 역이용해 퍼블을 기록한 kt는 바텀서 '하이프' 변정현의 루시안이 '가민' 가민준의 제리에게 솔로 킬을 당했다. 하지만 kt는 미드 전투서 '함박' 함유진의 바이가 '또이브' 방문영의 마오카이를 제압했다.

경기 15분 첫 번째 전령을 두고 벌어진 싸움서 패한 kt는 경기 18분 바텀 정글에서 벌어진 한타서 대승을 거뒀다. 브리온과 난전이 이어진 가운데 kt는 경기 28분 몰래 바론을 성공시키며 승기를 가져왔다.

경기 30분 미드 2차 포탑 전투서 상대 4명을 잡아낸 kt는 브리온의 본진으로 들어가 쌍둥이 포탑과 넥서스를 터트리며 1대0으로 앞서 나갔다.

하지만 kt는 2세트 들어 중반까지 브리온의 기세를 막지 못했다. 계속된 전투서 패하며 킬을 계속 내줬다. 점수 차는 5대11로 벌어졌다. 경기 18분 탑에서 '캐슬'의 크산테가 솔로 킬을 기록한 kt는 경기 26분 미드 전투서 '페이스티' 정성훈의 아칼리가 활약하며 조금씩 격차를 좁히기 시작했다.

브리온도 만만치 않았다. '아이보리' 정예찬의 사일러스와 '가민' 가민준의 바루스가 고비 때마다 킬을 기록했다. 하지만 kt는 마법 공학 드래곤을 가져온 뒤 백도어를 시도한 브리온의 병력을 쌍둥이 포탑 1개와 넥서스를 남긴 채 가까스로 막아냈다. 경기 37분 바론 버프를 두른 kt는 탑에서 '아이보리' 정예찬의 사일러스를 처치했다.

경기 42분 본진으로 들어온 상대 4명을 처치한 kt는 브리온의 본진으로 들어가 쌍둥이 포탑과 넥서스를 밀어내며 길었던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