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K리그] PSM 민태환 "다음 경기서 곽준혁 잡아보겠다"

2022-09-25 20:37
center
올킬을 기록하며 팀에 승리를 안긴 PSM게이밍의 민태환이 다음 경기에 대한 굳은 각오를 밝혔다.

PSM은 25일 경기 광명시 샌드박스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22 피파온라인4 eK리그 챔피언십 시즌2 B조 경기에서 퍼스트를 3대0으로 격파했다. 선봉으로 나선 민태환은 깔끔한 경기력을 뽐내며 팀에 시즌 첫 승을 선물했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 민태환은 다음 경기 플레이그라운드xkt 롤스터전 각오를 밝히며 "제가 아시안게임 대표 선발전하고 FeCC 때 곽준혁 선수에게 많이 졌다"며 "중요한 경기였는데 많이 패하면서 슬펐는데 이번에 성장을 많이 한 만큼 1번으로 나가서 곽준혁 선수를 잡아보겠다"고 힘줘 말했다.

이날 경기에서 민태환은 선봉으로 나서 올킬을 기록했다. "사실 연습을 할 때 수비를 잘 못해서 올킬을 생각하지 못했는데 올킬을 기록해서 기분이 좋다"며 예상 외의 올킬에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민태환은 올킬 과정에서 BTB 시즌 베컴으로 좋은 플레이를 많이 펼쳤다. 이에 대한 질문에 "투 볼란치에 베컴을 사용하는 이유는 킥과 패스가 좋아서다"며 "측면에 비니시우스와 아자르가 발이 빠른데 베컴으로 침투 패스를 잘하면 좋은 그림이 많이 나와서 베컴 위주로 빌드업을 풀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민태환은 "퍼스트와의 경기에서는 베컴으로 감아차기를 거의 활용하지 못해서 실제 축구와는 50% 정도 비슷했다고 생각한다"며 아쉬움을 보이기도 했다.

또, 민태환은 막힘 없는 A패스로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 이에 대해 "피파온라인4에서 A패스가 정확하고 패스 미스가 거의 없다"며 "A패스로 한 번에 앞으로 가면 상대가 수비 시에 당황하는 게 자주 보여서 A패스를 자주 활용하며 좋을 것 같다"고 자신만의 팁을 밝히기도 했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