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감독브리핑] '에이콘' 최천주 감독 "미드 제이스는 준비했던 픽"

2023-01-25 20:09
center
디플러스 기아 '에이콘' 최천주 감독.
디플러스 기아가 25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CK아레나에서 진행된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1라운드서 농심 레드포스를 2대0으로 꺾고 3연승에 성공했다.

경기 후 인터뷰에 나선 '에이콘' 최천주 감독은 경기 총평과 다음 T1전 각오 등 다양한 질문에 답했다.

▶디플러스 기아 '에이콘' 최천주 감독

"결과 자체에 대해서 매우 기쁘다. 연습 때 했던 것들이 대회에서 잘 발휘되는 것 같고, 선수들 합도 잘 맞고, 굉장히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다. 이런 좋은 성적에 대한 이유로 당장 생각나는 두 가지를 꼽자면 당연히 첫 번째로 선수들이 대회에서 능력 발휘를 잘한다는 것이다. 두 번째는 항상 대회에서 연습 때 예상했던 대로 우리 조합 구성이나 상대 조합 구성이 잘 나와서 선수들이 게임하기 편하지 않았나 생각하고 있다.

미드 제이스의 경우에는 사실 준비는 계속하고 있었다. '쇼메이커' 허수가 미드 제이스를 연습 때도 종종 했는데 굉장히 잘했다. 레드 4픽에서 제이스를 가져왔을 때 상대 세주아니, 이렐리아을 보고 그냥 탑에서 해도 됐는데, 지금 허수의 제이스 실력을 보여줄 때라고 생각했다.

다가올 T1전을 앞두고는 늘 하던 대로 준비하겠지만, 조금은 더 밴픽에서 신경 써야 할 부분이 있는 것 같다. T1 역시 블루 진영을 선호했고, 몇 가지 T1 선수들이 선호하는 챔피언이나 구도가 있다고 어느 정도 파악은 해놓은 상태기 때문에 그 부분을 고려해서 준비해야 할 것 같다.

팬들에게는 항상 감사하다는 말밖에 할 게 없다. 시작이 좋긴 하지만 그렇다고 압도적으로 잘한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잘 못하면 미끄러질 수도 있기 때문에 묵묵히 열심히 하겠다. 개인적으로 '고릴라' 강범현 코치가 밴픽적인 부분이나 선수들 연습하는 데 있어서 틀을 잡아주고 밴픽 준비도 잘해줘서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