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PL] 조1위 결승 진출한 '리밋' 최림 "자신감 많이 올라왔다"(영상)

2021-12-02 21:08
center
▶해당 영상 바로가기: https://youtu.be/BTgHW4vRsSw

"1등을 해서 기분도 좋지만 이번 경기를 통해 자신감이 많이 올라왔다."

레벨업지지 소속 '리밋' 최림이 앞으로 있을 팀전, 개인전 경기에 대해 굉장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최림은 2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V.SPACE서 열린 2021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리그(KRPL) 시즌2 개인전 16강 1경기에서 총점 51점 조 1위로 승자전에 향했다. 경기 초반을 불안하게 시작한 최림은 중간 순위를 계속 유지하면서 점수를 착실히 쌓았고 5라운드와 7라운드서 1위를 기록, 역전승을 만들었다.

경기 후 데일리e스포츠와의 인터뷰에 응한 최림은 "16강 1경기가 끝나고 개인전에 대한 자신감이 많이 없었다. 사실 승자전에서도 1위를 못 할 줄 알았다. 하지만 다행히 1위를 해서 기분이 좋고 이번 경기를 통해 자신감이 많이 올라온 거 같다"며 승리 소감을 전했다.

최림은 16강 1경기와 승자전에서 맞붙은 '씰' 권민준을 가장 경계되는 선수로 뽑았다. 최림은 "사실 '런민기' 민기와 '쫑' 한종문을 제일 견제했는데 최근 폼을 보면 권민준이 아무래도 강력한 우승 후보일 정도의 폼을 보여주고 있다고 생각한다. 개인적으로 컨디션 좋은 권민준이 가장 경계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최림은 "지난 시즌도 옐로 라이더였는데 결승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무조건 1등을 해야 한다는 마인드가 있어 점수를 잘 얻지 못한 거 같다. 이번 시즌2에서는 그래도 결승에서 경기를 해본 경험이 있기 때문에 지난 시즌의 문제점을 보완해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도록 노력하겠다"고 개인전 결승 각오를 전하면서 "우리 레벨업지지를 응원해 주는 팬들이 많다. 우리 모두 앞으로 준비를 열심히 해서 개인전, 팀전 모두 좋은 모습 보여주겠다"고 말하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이 밖에도 최림은 개인전 16강 승자전 1위를 할 수 있었던 이유, 본인 만의 멘털 관리 비법 등에 대한 질문에 답변을 했다.

안수민 기자 (tim.ansoomin@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