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KT 이영호 "위너스 기록 은퇴 후에도 이어졌으면"

2013-01-07 10:17



KT 이영호가 올 시즌 첫 프로리그 선봉 올킬을 기록한 소감을 밝혔다.

이영호는 6일 서울 용산구 아이파크몰 e스포츠 상설경기장에서 벌어진 EG-TL과의 경기에서 선봉으로 출전해 혼자서 4명의 선수를 잡아내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이영호는 이날 승리로 올 시즌 프로리그 첫 선봉 올킬 기록을 세웠다.

이영호는 경기 후 "프로리그 첫 선봉 올킬을 기록해 기분 좋다. 팀의 1위를 이끈 것 같아 정말 기쁘다"고 말한 뒤 위너스리그 최다승을 기록하고 있는 것에 대해선 "은퇴 후에도 기록이 계속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하위권이라는 예상을 깨고 팀이 선두를 질주 중인 이유에 대한 질문에는 "그건 지난 시즌 부진했을 때 이야기"라며 "올 시즌에는 동료들이 물이 올라있기 때문에 1위 아니면 2위를 기록할 것으로 생각했다. 올 시즌에는 달라진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데일리e스포츠 김용우 기자 kenzi@dailyesports.com]

*SK텔레콤과 함께하는 e스포츠 세상(www.sktelecom.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