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C] 젠지, 드래곤 교전에서 에이스 띄우고 승리! 4강행

2020-05-29 23:34
center
center
center
◆2020 LoL 미드 시즌 컵 그룹 스테이지 B조 재경기

▶젠지 e스포츠 1대0 드래곤X

1세트 젠지 e스포츠 < 소환사의협곡 > 드래곤X

젠지 e스포츠가 후반 드래곤 교전에서 화끈한 대승을 거두고 지지부진하던 경기를 단숨에 끝냈다.

젠지는 29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2020 리그오브레전드 미드 시즌 컵 그룹 스테이지 드래곤X(DRX)와의 B조 재경기에서 29분경 벌어진 드래곤 교전에서 5대0 대승을 거두고 단숨에 넥서스까지 진격해 승리, B조 1위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젠지는 6분경 중단에서 'Bdd' 곽보성의 신드라 폭딜로 솔로 킬을 노렸으나 점멸을 빼는데 그쳐 아쉬움을 남겼다. 젠지는 이후 첫 드래곤과 전령을 가져가며 경기를 유리하게 끌어갔으며 17분경 '클리드' 김태민의 녹턴 궁극기를 활용해 중단에서 선취점을 올렸다.

이후 경기는 이렇다 할 교전 없이 흘러갔다. 젠지는 전령과 포탑을 가져가며 골드 획득량에서 앞서나갔고, DRX는 드래곤을 3스택까지 쌓았다. 29분까지 킬 스코어 1대1로 소극적인 경기가 이어졌다.

지지부진하던 경기는 한 차례 대규모 교전에서 끝이 났다. 젠지가 29분경 드래곤 사냥에 성공한 뒤 오른과 녹턴 궁극기 연계로 DRX의 핵심인 '초비' 정지훈의 조이를 먼저 끊어낸 것. 수적 우위를 점한 젠지가 적을 추격해 전멸시켰다.

젠지는 5명이 모두 생존한 상황에서 시간을 지체하지 않고 중단으로 진격했다. 포탑과 억제기, 쌍둥이 포탑까지 철거한 젠지는 부활한 상대의 수비 라인을 뚫고 넥서스를 철거, 귀중한 승리를 따냈다.

재경기에서 승리한 젠지는 B조 1위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아쉽게 패한 DRX는 징동 게이밍과의 마지막 재경기를 통해 조 2위 자리를 노려야 하게 됐다.

이원희 기자 (cleanrap@dailygam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