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슬 발로란트] 카스 프로의 힘! VS, 압도적 실력차로 결승 진출!

2020-06-13 18:04
center
◆웨슬 X 투네이션 발로란트 대회 4강 2경기
▶비전 스트라이커즈 2대0 EGEL
1세트 VS 13 < 헤이븐 > 2 EGEL
2세트 VS 13 < 바인드 > 3 EGEL

카운터 스트라이크 프로팀 MVP KR 선수들이 함께하는 비전 스트라이커즈가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1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웨슬 X 투네이션 발로란트 대회 4강 2경기에서 스트리머들을 중심으로 구성된 EGEL을 상대로 압도적인 실력차를 선보이며 결승전 무대에 이름을 올렸다.
center
헤이븐에서 펼쳐진 1세트에서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수비 진영으로 경기를 시작했고 stax의 브리치를 앞세운 탄탄한 수비력으로 피스톨 라운드부터 12라운드까지 단 한 라운드도 내주지 않고 완승을 거두며 수비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공격 진영으로 전환되며 시작된 13라운드에서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A 지점으로 힘을 모았지만 B 지점에서 빠르게 빠져나와 후방을 기습한 EGEL에게 무너지며 처음으로 라운드 패배를 당했다. 이어진 14라운드도 B 지점 중앙에서 시작된 EGEL의 맹공에 연거푸 힘을 쓰지 못했다.

15라운드에서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A 지점을 돌파하는 과정에 4명이 사망해 위기에 처했다. 혼자남은 k1Ng의 사이퍼가 고스트로 2명을 순식간에 잡아냈고 A 지점에서 벤달을 획득해 2몀을 추가로 처치했다. 스파이크를 손에 넣은 k1Ng는 C 지점으로 이동해 스파이크를 설치했고 해체를 시도하던 마지막 적까지 잡아내며 13대2로 승리를 차지했다.

center


바인드에서 펼쳐진 2세트에는 EGEL이 공격 진영으로 경기를 시작했고 초반에 3대1로 앞서며 분위기를 주도했다. 하지만 비전 스트라이커즈가 철벽을 세우며 EGEL의 진입을 완벽하게 막아내기 시작하며 분위기가 달라졌고 9대3으로 역전하며 수비 라운드를 마쳤다.

공격권을 가진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피스톨 라운드에서 먼저 1명을 잡아내며 수적 우위에 올랐고 1명씩 주고 받는 교전 끝에 승리를 가져왔다. 주력 총기 일부를 구매한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손쉽게 추가 점수를 가져왔고 12대3으로 매치 포인트에 도달했다.

16라운드에서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B 지점으로 힘을 모았고 B 긴 길로 3명, B 창문으로 2명이 진입했다. 주요 거점에 위치한 적들을 예측 사격으로 빠르게 제압한 비전 스트라이커즈는 곧바로 스파이크를 설치했고 수비를 위해 A에서 달려오는 적들까지 가볍게 잡아내며 무결점 플레이로 마지막 1점을 추가해 13대 3으로 승리했다.

구남인 기자 ni041372@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