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DRX, 아프리카 저항 따돌리고 선승

2020-08-01 20:43
center
DRX의 정글러 '표식' 홍창현.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20 서머 7주 3일차
▶DRX 1-0 아프리카 프릭스
1세트 DRX 승 < 소환사의협곡 > 아프리카

DRX가 아프리카 프릭스의 치열한 추격을 따돌리면서 1세트를 가져갔다.

DRX는 1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에 위치한 롤파크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2020 서머 7주 3일차 아프리카 프릭스와의 1세트에서 초반에 끌려가는 듯했지만 '표식' 홍창현의 리 신이 매듭을 풀어낸 이후 주도권을 갖고 나갔다. 두 번 정도 아프리카의 맹공을 받아 휘청거렸던 DRX였지만 성장 격차를 앞세워 승리를 지켜냈다.

초반 분위기는 아프리카 프릭스가 좋았다. 3분에 중단에서 '플라이' 송용준의 조이가 '쵸비' 정지훈의 아지르를 두드려 체력을 빼놓자 '스피릿' 이다윤의 니달리가 포탑 다이브를 통해 킬을 만들어냈다. 이어진 전투에서 이다윤의 니달리가 '표식' 홍창현의 리 신에 의해 잡히긴 했지만 6분에 상단으로 올라가 '도란' 최현준의 뒤를 잡으면서 계속 창을 맞히면서 두 번째 킬도 챙겼다.

DRX는 9분에 전령 지역에 매복하고 있던 홍창현의 리 신이 음파를 니달리에게 맞힌 뒤 용의 분노로 걷어찼고 '쵸비' 정지훈의 아지르가 잡아냈다. 정지훈의 아지르는 송용준의 조이까지 잡아내면서 첫 데스를 한 번에 메웠다. 하단에서 '데프트' 김혁규의 루시안과 '케리아' 류민석의 유미가 '미스틱' 진성준의 이즈리얼을 잡아냈고 상단에서는 최현주의 케넨이 날카로운 소용돌이로 '기인' 김기인의 카밀을 홀로 제거하면서 연달아 승전보를 전했다.

킬 스코어에서 3대6으로 뒤처졌던 아프리카는 21분에 하단에서 김기인의 카밀이 최현준의 도란을 잡아냈고 상단에서는 송용준의 조이가 정지훈의 아지르를 잡아내면서 내셔 남작을 두드렸다.

DRX는 두 명이 부족한 상황이었지만 홍창현의 리 신이 음파를 맞힌 뒤 날아 들어와 강타 싸움에서 승리하면서 스틸에 성공했다.

상단과 중단을 연달아 공략하던 DRX는 정글 지역에서 치고 나오려던 아프리카의 공격을 최현준의 케넨이 날카로운 소용돌이로 받아치면서 카밀과 바드를 끊어냈고 상단 억제기를 무너뜨렸다.

아프리카는 27분에 DRX가 하단을 밀어붙이면서 무리하는 양상을 보이자 김기인의 카밀이 예리하게 파고 들었고 김혁규의 루시안을 먼저 잡아낸 뒤 홍창현의 리 신, 류민석의 유미에 이어 정지훈의 아지르까지 제거하면서 에이스를 달성, 킬 스코어를 11대10으로 뒤집었다.

상단을 압박하는 과정에서 '벤' 남동현의 바드가 운명의 소용돌이를 쓰도록 강제한 DRX는 곧바로 내셔 남작을 사냥하면서 유리한 상황을 이어갔다. 하단 억제기를 무너뜨린 DRX는 아프리카 선수들이 치고 들어오자 최현준의 케넨이 날카로운 소용돌이로 파고 들면서 대승을 거두고 1세트를 가져갔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