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CK 감독브리핑] 시즌 첫 승 '스코어' 고동빈 감독 "'페이즈', 잠재력 뛰어나"

2023-01-21 17:27
center
'스코어' 고동빈 감독.
젠지e스포츠가 21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LCK아레나에서 진행된 2023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1라운드에서 디알엑스를 완파하고 시즌 첫 승을 챙겼다. 경기 후 인터뷰에서 젠지의 '스코어' 고동빈 감독은 경기 총평, 신인 '페이즈' 김수환 등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젠지e스포츠 '스코어' 고동빈 감독

"설 연휴 전 마지막 경기였는데 이겨서 기분 좋게 휴가를 보낼 수 있을 것 같아 좋다. T1 전의 경우 저희가 실수했던 부분들이 조금씩 있어서 패했던 것이지 내부적으로 팀 전력은 밀리지 않는다고 생각했다. 여러 가지 전략이나 밴픽적으로 다듬을 수 있던 T1 전이었던 것 같다.

'페이즈' 김수환의 경우 여러 가지 장점은 있는 것 같은데 나이가 어려서 피지컬은 굉장히 좋다. 또, 대회 때 저는 보이스를 들을 수 있는데 긴장하는 모습도 보이는 것 같아서 잠재력이 엄청난 친구인 것 같다. 1세트 케이틀린을 선택하지 않은 이유는 밴픽적으로 바루스를 줬을 때 케이틀린보다는 진을 하면 조금 더 다양한 조합을 시도할 수 있을 것 같아서 진을 선택했다"

▶디알엑스 '마이크로' 김목경 감독

"오늘은 누가 봐도 실망스러운 경기라고 생각한다. 그렇기에 하나를 꼬집기 보다는 전체적으로 많이 부족했다고 생각한다. 실망스러운 한 주였지만 다음 주에는 다른 연습 방식으로 바꿔서 나은 모습으로 돌아오려고 한다.

경기력의 경우 연습할 때도 걱정했던 부분이 나오고 있다. 소통이나 합을 맞추는 과정이 생각보다 다른 팀에 비해서 느린 편일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개인적으로 팀 분위기라던가 신뢰가 제일 중요한데 그 부분에서만 무너지지 않으면 지금 보다 훨씬 나은 팀으로 거듭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