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챔스] 아프리카, 라인전 압도하며 한화생명 제압

2019-06-12 18:40
center
아프리카 프릭스.
center
center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9 서머 2주차
▶아프리카 프릭스 2대0 한화생명e스포츠
1세트 아프리카 승 < 소환사의협곡 > 한화생명
2세트 아프리카 승 < 소환사의협곡 > 한화생명

아프리카 프릭스가 라인전 단계에서 한화생명e스포츠를 압도하며 승리를 거뒀다.

아프리카는 12일 서울 종로구 그랑서울 롤파크 LCK 아레나에서 열린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2019 서머 2주차 경기에서 한화생명을 2대0으로 제압했다. 2세트 경기 초반부터 상체 주도권을 꽉 쥐고 격차를 벌렸고 성장한 상체를 앞세워 교전에서 힘을 발휘하며 깔끔한 승리를 가져갔다.

아프리카는 초반 정글과 중단에서 사고를 내며 주도권을 잡았고 상체가 라인전 격차를 벌리며 한화생명을 몰아붙였다. 한화생명은 지속적으로 하단을 노렸고 네 명이 모여 하단을 '라바' 김태훈의 사일러스가 하단 듀오를 모두 잡으며 더블 킬을 올렸지만 주도권을 빼앗아 오지 못했다. 아프리카는 화염 드래곤을 챙겼다.

아프리카는 상단에서 '기인' 김기인의 아트록스가 피오라를 거세게 밀어붙이며 포탑을 압박했고 상체 주도권을 바탕으로 편하게 협곡의 전령을 사냥했다. '드레드' 이진혁의 세주아니가 상단으로 합류해 피오라를 잡았고 협곡의 전령으로 포탑을 파괴했다.

한화생명이 교전으로 반격을 노렸다. 하단 강가에서 '키' 김한기의 럭스가 세주아니의 발을 묶으며 교전을 열어 3킬을 챙기고 대지 드래곤을 가져갔다. 아프리카는 킬 스코어 2대5로 뒤지는 상황에서도 기동전을 펼치며 이득을 챙겼다. 아프리카는 한화생명의 인원 공백을 틈타 1차 포탑을 모두 파괴했고 두 번째 드래곤을 챙겼다.

아프리카가 비축했던 힘을 발휘했다. 상단 강가에서 한화생명이 먼저 교전을 열었지만 세주아니가 버티며 '유칼' 손우현의 야스오와 아트록스가 밀고 나갔고 성장 격차를 보여주며 에이스를 띄웠다. 아프리카는 내셔 남작을 사냥했고 바론 버프와 함께 화염 드래곤을 사냥하고 중단과 하단 억제기를 파괴했다.

아프리카는 인원이 나뉘며 2킬을 내줬지만 그 틈을 타 마지막 억제기를 파괴하며 기세를 내주지 않았다. 두 번째 바론 버프를 획득한 아프리카가 다시 본진으로 진격했다. 아프리카는 카이사를 물며 교전을 열었고 아트록스가 괴력을 뽐내며 넥서스를 파괴하며 2대0 승리를 완성했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