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WCK] '딜러 명가' EM, 다이아몬드 제압하고 전승으로 PO행

2020-09-24 19:38
center
엘리먼트 미스틱(사진=중계방송 캡처).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20 시즌2 6주차
▶엘리먼트 미스틱 3대1 다이아몬드
1세트 EM 2 < 부산 > 1 다이아몬드
2세트 EM 3 < 아누비스 신전 > 2 다이아몬드
3세트 EM 2 < 왕의 길 > 3 다이아몬드
4세트 EM 3 < 감시기지: 지브롤터 > 2 다이아몬드

엘리먼트 미스틱(이하 EM) 딜러 명가의 위엄을 뽐내며 다이아몬드를 제압했다.

EM은 24일 온라인으로 열린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20 시즌2 6주차 다이아몬드와의 경기에서 딜러진의 맹활약으로 3대1 승리를 거뒀다. EM은 정규시즌 전승을 완성하며 기분 좋게 플레이오프를 향했다. 다이아몬드가 1승3패로 플레이오프 진출이 좌절되며 2승2패를 거둔 BM이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EM이 1세트 '부산'에서 기선을 제압했다. EM은 'MCD' 이정호의 젠야타가 샷으로 킬을 만들며 초반 기세를 잡았고 'MN3' 윤재희의 위도우메이커가 원거리 대결에서 압승을 거두며 선취점을 올렸다. EM은 '희상' 채희상의 트레이서를 필두로 단단한 근거리 조합을 꺼낸 다이아몬드를 흔들었다. 다이아몬드는 힐밴으로 변수를 만들었지만 거점을 밟지 못하며 허무하게 EM에게 승리를 내줬다.

EM은 2세트 '아누비스신전'에서 매치포인트를 만들었다. 선공에 나선 다이아몬드는 EMP-용검으로 A거점 점령에 성공했다. 다이아몬드는 궁극기로 이득을 보지 못하며 고전한 끝에 추가시간 2점을 챙겼다. EM은 '켈란' 김민재의 로드호그가 갈고리로 공격의 포문을 열어 1점을 가져갔고 궁극기 우위를 살려 단번에 B거점을 점령했다. 여유롭게 추가 공격에 나선 EM은 '알파이' 김준의 겐지가 분전한 다이아몬드를 쓰러뜨리고 2대0을 만들었다.

다이아몬드가 3세트 '왕의길'에서 반격했다. 다이아몬드는 '플로라' 임영우의 위도우메이커가 수비에 균열을 내며 화물 호위에 나섰고 김준의 용검으로 경유지를 넘었다. 포커싱을 맞춰 화물을 밀고나간 다이아몬드는 나노 강화제-용검을 적중시키며 아슬아슬하게 종착지에 도달했다. 수비에 나선 다이아몬드는 EM의 더블 스나이퍼에 거점을 내준 후 단단한 포커싱 조합으로 시간을 줄였고 '타코야키' 이영현의 윈스턴이 원시의 분노로 쐐기를 박으며 3점을 내주지 않고 한 세트를 만회했다.

EM이 4세트 '감시지기:지브롤터'에서 승리를 확정지었다. EM의 공격, EM은 딜러들이 날카로운 샷을 뽐내며 화물을 전진시켰고 윤재희의 위도우메이커가 여유롭게 샷을 적중시키며 3점에 도달했다. 수비로 전환한 EM은 '제이훈' 김지훈의 메르시의 케어와 함께 용검으로 공격을 꾀하는 다이아몬드를 막아섰다. EM은 종착지 앞에서 윤재희의 애쉬가 B. O. B.와 함께 다이아몬드를 모두 정리하는 슈퍼플레이를 펼치며 3점을 허용하지 않고 승리를 가져갔다.

김현유 기자 hyou0611@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