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Lovelyz) 업그레이드된 실력+비주얼로 9월 컴백 예고

2020-08-03 16:23
그룹 러블리즈(베이비소울, 유지애, 서지수, 이미주, Kei, JIN, 류수정, 정예인)가 팔색조 매력을 품고 완전체 컴백을 예고했다.

center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3일 "러블리즈가 오는 9월 초 팬들 곁으로 돌아온다"라고 전했다.

러블리즈는 지난해 5월 미니 6집 '원스 어폰 어 타임(Once upon a time)' 활동 이후 1년 4개월 만의 컴백이다.

러블리즈는 그동안 다채로운 콘텐츠로 팬들과 꾸준히 소통을 이어왔다. 류수정은 데뷔 후 첫 솔로 앨범 '타이거 아이즈(Tiger Eyes)'를 발매하고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고, 케이는 가수 임슬옹과 듀엣곡 '여자사람 친구'를 공개하며 개인 음악 활동을 선보였다.

또한 리얼리티 프로그램 '러블리즈 다이어리 별책부록'을 통해 팬들의 웃음을 자아냈고, 지애는 네이버 NOW. '어벤걸스', SBS 파워FM '배성재의 텐' 진행, 미주와 예인은 각각 웹 예능 '미주픽츄', SBS '정글의 법칙 in 코론' 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 출연으로 팬들과 소통했다.

울림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러블리즈의 이번 컴백에 심혈을 기울였다. 기존의 모습과는 색다른 모습을 기대해도 좋다"라고 전했다.

러블리즈는 2014년 정규 1집 '걸스 인베이션(Girls' Invasion)' 타이틀곡 '캔디 젤리 러브(Candy Jelly Love)'로 데뷔했다. 러블리즈는 '아츄(Ah-Choo)', '지금, 우리', '그날의 너',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했고, '믿고 듣는 러블리즈'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청순 걸그룹 대표 주자로 등극했다.

한편, 러블리즈는 오는 9월 다채로운 매력을 품고 완전체로 가요계에 컴백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