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든어택 챔피언스리그 본선, 6일 개막

2019-01-05 10:39
center
서든어택의 e스포츠 대회인 2018-2019 서든어택 챔피언스 리그 본선이 6일 막을 올린다.

이번 서든어택 챔피언스리그는 1차/2차 지역&여성부리그, 온라인리그 등 하위 리그를 거쳐 본선에 오른 일반부 24개팀, 여성부 8개팀이 총 상금 1억 6,000만 원을 놓고 각축전을 벌인다. 리그는 1월 6일 오후 2시 넥슨 아레나에서 열리는 개막전을 시작으로 3월 24일까지 설 연휴를 제외하고 11주 동안 치러진다.

일반부는 3개팀이 한 조를 이뤄 조별 풀리그를 실시, 각 조 1위에 오른 8개팀이 토너먼트에 진출한다. 여성부는 8개팀이 바로 토너먼트에 돌입한다. 개막식에는 핑투, 커버링, 리스펙트 플러스가 속한 일반부 1조와 제닉스스톰, 리썬즈, 브룬스윅이 속한 일반부 2조의 조별 리그 여섯 경기가 치러진다.

넥슨은 이번 2018-2019 서든어택 챔피언스리그를 기념해 다양한 현장 이벤트를 실시한다. 우선 리그 기간 동안 현장 방문객 모두에게 챔스 스킨 무기 3종(7일), 대박 포인트 상자(1개), 10만 경험치, DJ 캐릭터 세트 등 인기 게임 아이템 7종 모두를 얻을 수 있는 쿠폰을 선물한다. 또한 매 회마다 관람객 10명을 추첨해 넥슨캐시(10,000원)를 지급하며, 현장에서 나눠주는 빙고 판을 리그 종료 전까지 완성한 관람객은 AK47 토뎀, 윈체스터(IS) Death, 썬더 나이프 등 다양한 영구제 아이템을 보상으로 제공한다.

2018-2019 서든어택 챔피언스리그는 서든어택 공식 홈페이지와 스포티비 게임즈, 네이버 e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된다.

서든어택 개발사 넥슨지티의 선승진 디렉터는 "서든어택 리그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유의 박진감을 많은 시청자들이 즐겨 주시기 바라며 서든어택 이용자 여러분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모두가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대회들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