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엇, 2021 롤드컵 결승 중국 선전서 개최

2021-01-09 16:37
center
2021 롤드컵 결승전은 중국 광둥성 지역에 위치한 선전에서 개최된다(사진=LoL 공식 유튜브 발췌).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이 다시 한 번 중국에서 열린다. 지난 2020 롤드컵은 중국 6개 도시에서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모든 일정은 상하이에서만 진행됐다. 이 때문에 다시 한 번 중국 도시 투어를 하기로 결정했고, 개최지를 광둥성에 위치한 선전으로 정했다고 밝혔다.

라이엇게임즈는 9일 공식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2021년 롤드컵 계획에 관한 소식을 전했다. 글로벌 e스포츠 책임자 존 니덤은 "2021 롤드컵 개최지인 선전은 크고 현대적인 도시로, 롤드컵 최고의 순간을 위한 완벽한 종착지로서 성장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2021 롤드컵 결승전 개최지인 선전은 중국 광둥성 지역에 위치한 곳으로, LoL e스포츠와 관련해서는 LPL 팀인 빅토리5의 연고지로 알려져있다. 현재는 롤드컵 결승을 위한 환경을 구축 중에 있다.

한편, 라이엇은 2021년 LoL e스포츠 외에도 와일드 리프트와 전략적 팀 전투(TFT), 레전드 오브 룬테라 등 e스포츠 활성화 계획도 함께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손정민 기자 (ministar1203@dailyesport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