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 리그] 유창현 "풀리그서 '에결' 없이 승리하고파"

2022-08-10 18:46
center
사진=DFI 블레이즈의 유창현(넥슨 제공).
유창현이 풀리그에서 에이스 결정전 없이 승리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DFI 블레이즈는 10일 경기도 광명 아이벡스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22 신한은행 헤이영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 8강 풀리그 11경기에서 싱크홀을 상대로 2대0으로 승리하며 시즌 4승 0패를 기록했다.

이번 시즌 무패를 이어가고 있는 동시에 에이스 결정전 경험이 없는 블레이즈. 싱크홀과의 경기에서도 완승을 거둔 뒤 유창현은 남은 프로팀과의 경기에서도 에이스 결정전 없이 2 대 0 완승을 거두고 싶다는 희망을 밝혔다.

다음은 유창현과의 일문일답이다.

Q, 승리 소감은
A, 아마추어팀들이 잘해서 걱정이 많았지만 6대0으로 승리해서 마음이 편하다.

Q, 페퍽트를 예상했나.
A, 절대 예상하지 못했다. 팀이 잘해서 잘 풀렸던 것 같다.

Q, 이번 시즌 목표는 어디인가.
A, 목표는 우승이고 초심 잃지 않고 하려고 한다.

Q, 많은 팬들이 현장을 찾았다.
A, 요즘 비 피해가 큰데 경기장을 찾아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Q, 블레이즈에게 약점이 있나.
A, 경기장에서는 딱히 없는 것 같다. 잘 모르겠다.

Q, 프로팀과의 2연전을 앞두고 있다.
A, 광동이 새비지에게 패했지만 강하기 때문에 준비를 해야 할 것 같다. 풀리그에서는 에결 없이 2대0으로 모두 승리하고 싶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은.
A, 현장에 와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항상 감사하다고 생각하고 있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